Pragmatic, 피플웨어(Peopleware) – 사람들은 변화를 싫어한다

피플웨어(Peopleware)

 또한 새로운 체제를 도입하는 선봉 역할을 맡는 것처럼 하기 어려우며, 성공을 보장하기 힘들고, 지극히 위험한 일도 없다. 새로운 질서를 도입하는 사람은 필연적으로 구체제 하에서 기득권을 가졌던 사람들과 모두 적대 관계가 될 것이며, 새로운 체제에서 기득권을 얻을 수도 있는 사람들은 오직 소극적인 태도로 그를 옹호할 것이기 때문이다.

니콜로 마키아벨리(Niccolo Machiavelli)의 『군주론(君主論, Il Principe)』, 1513

원문 출처
매일경제신문사 – 톰 디마르코 ・ 티모시 리스터의 피플웨어(Peopleware)

Leave a Reply